티스토리 뷰

섀도(Shadow)

[나름 빅뉴스] 반려견과 함께 살아가는 일


※ 기묘나 작가: 친구와 수다 떨듯 그림을 그립니다. 부산에 살고 있는 초보 만화가입니다. <내 방구같은 만화>, <즐거운 산책> 등을 쓰고 그렸습니다.  페미니스트저널 <일다> 바로가기




 페미니스트저널 <일다> 바로가기



댓글
댓글쓰기 폼